UPDATED. 2020-07-02 17:12 (목)
진도읍 시가지·관광지 지중화 추진
진도읍 시가지·관광지 지중화 추진
  • 藝鄕진도신문
  • 승인 2020.01.11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개소 1.5㎞ 구간 연말까지 완료 예정

진도읍 시가지와 주요 관광지에 전봇대가 사라진다.

진도군은 한국전력공사에서 시행하는 ‘2020년 전선 지중화 사업’에 최종 선정되어 전선 지중화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전선 지중화 사업은 전봇대와 통신주를 제거하고, 전선·통신선을 지하에 매설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아리랑 사거리~진도터미널 등 진도읍 남문로와 새마을금고 오거리, 진도휴게소 등 3곳으로 약 1.5㎞이다.

 

오는 3월부터 12월까지 진행되며, 총 사업비 13억원으로 한국전력공사와 진도군이 각각 50%를 부담해 추진한다.

이 사업이 완료되면 보행자 통행 불편 해소를 비롯 시가지 교통 여건 개선, 관광지 미관 개선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

진도군 경제마케팅과 관계자는 “진도읍 LPG 배관망 사업과 병행 추진해 사업비 절감과 이중굴착 방지 등을 통해 주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행정력을 집중시켜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