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1-26 14:52 (목)
진도군, 1일부터 식품접객업소 1회용품 사용 전면 금지
진도군, 1일부터 식품접객업소 1회용품 사용 전면 금지
  • 藝鄕진도신문
  • 승인 2022.04.05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회용 접시·용기·수저·봉투 등 집단급식소, 식품접객업소 19개 업종

 

 

진도군이 지난 1일부터 커피전문점, 일반음식점 등 식품접객업 매장 내에서 1회용품 사용을 전면 금지했다.

이번 조치는 코로나19로 폐기물 발생이 증가하면서 무분별한 1회용품 사용을 줄이기 위해 환경부가 개정한 ‘1회용품 사용규제 제외 대상 고시’에 따른 것이다.

진도군은 연중 수시 현장 지도·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며, 대상업소는 집단급식소, 식품접객업소 등 19개 업종으로 매장 내에서 1회용 컵을 비롯해 1회용 접시·용기·수저·봉투·비닐식탁보 등의 사용이 금지된다.

또 지난해 11월말 자원재활용법 개정에 따라 ▲식품접객업·집단급식소 내에서 1회용 종이컵, 플라스틱 빨대, 젓는 막대 사용금지 ▲제과점업·종합소매업(편의점 등)의 1회용 비닐봉투 사용금지 ▲체육시설에서 플라스틱 응원 용품 사용금지 등 1회용품 규제 대상 품목과 업종이 추가 확대됐다.

진도군 환경산림과 관계자는 “코로나19 이후 1회용품 사용 분위기가 형성돼 폐기물 배출량이 급증하고 있다”며 “1회용품 줄이기 실천에 적극 동참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1회용품 사용 규제 관련 안내 사항은 진도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궁금한 사항은 진도군청 환경산림과 환경관리팀(☎061-540-3723)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