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1-27 13:02 (금)
윤재갑 의원, 200억 규모 농경지 침수피해 예방시설 신규 착수!진도 고야지구(69ha) ’22년 기본조사 대상지구 선정
윤재갑 의원, 200억 규모 농경지 침수피해 예방시설 신규 착수!진도 고야지구(69ha) ’22년 기본조사 대상지구 선정
  • 藝鄕진도신문
  • 승인 2022.04.19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습 침수피해를 겪던 해남·완도 농경지 213ha 수혜

해남·완도·진도 3개 지구(355ha) 기본조사 대상지구로 선정

 

윤재갑국회의원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윤재갑 의원(더불어민주당 해남·완도·진도)은 19일(화), 농경지의 침수피해 예방을 위한 농식품부 배수개선사업에 해남·완도 2개 지구의 착수가 확정됐다고 밝혔다.

배수개선사업은 농경지의 배수를 위해 배수문, 배수장, 배수로 등 방재시설을 구축하여 농경지의 침수피해를 예방하는 사업이다.

신규 착수 대상지구로 선정된 ▲해남 오호지구(마산·산이·황산면 일원, 총사업비 125억) ▲완도 삼산지구(금당면 일원, 74억) 등은 그동안 상습 침수로 인해 농민들의 재산 피해가 반복되어왔다.

이에 윤재갑 의원은 해당 지구의 신규 착수를 위해 농식품부와 한국농어촌공사에 사업착수를 지속적으로 촉구해온 결과 2개 지구의 신규 착수가 최종 결정되었다.

한편, 배수개선사업의 추가 추진을 위한 ▲해남 고천암3지구(211ha) ▲완도 세동지구(75ha) ▲진도 고야지구(69ha)가 ’22년도 기본조사 대상지구로 선정됐다. 이들 3개 지구는 사업 타당성을 평가하고 사업 규모를 결정한 후, 본 사업이 시작하게 된다.

윤재갑 의원은 “농업기반시설의 부족이 우리 해남·완도·진도 농민들의 발목을 잡지 않도록 예산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히며, “쌀값 폭락과 정부의 CPTPP 가입 추진 등으로 어려워지고 있는 농민들의 고충을 덜어드릴 수 있는 농업 정책 개발을 위해 혼심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조순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