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9-24 15:27 (토)
 박정보 치안감 승진
 박정보 치안감 승진
  • 藝鄕진도신문
  • 승인 2022.08.13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 치안정감·치안감급 인사 단행

 

박정보치안감

강원경찰청이 잇따라 치안감을 배출하는 겹경사를 맞았다. 정부는 지난 10일 박정보(53·간부후보 42기·사진) 강원경찰청 수사부장(경무관)을 치안감으로 발탁하는 등 치안정감·치안감급 인사를 단행했다. 박 치안감은 이번 인사에서 서울경찰청 수사차장으로 자리를 옮기게 됐다. 현 우종수 서울청 수사차장은 치안정감으로 승진했다. 박정보 치안감은 진도 출신으로 경기 성남서고와 고려대 행정대학원을 졸업했다. 지난 1994년 간부후보로 경찰에 입문해 서울 중랑경찰서 형사계장, 전남 진도경찰서장, 경찰청 특수수사과장, 서울 양천경찰서장, 서울청 사이버안전과장, 광주청 수사부장 등을 역임했다. 지난 6월 강원청은 개청(1991년) 이래 처음으로 김희중(57·간부후보 41기) 전 강원청 자치경찰부장(현 경찰청 국가수사본부 형사국장)이 치안감으로 승진한 데 이어 또다시 치안감 승진자를 배출하면서 지방경찰의 역사를 다시 쓰고 있다. 나란히 치안감으로 승진한 이들은 간부후보 출신이자 한 기수 차이로 가까운 사이로 알려져 있다. 박 승진자와 현 김도형(56·간부후보 42기) 강원경찰청장은 같은 간부후보 동기다.(김권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