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2-01 12:08 (수)
진도소방서, 벌 쏘임 사고 경보 발령!!
진도소방서, 벌 쏘임 사고 경보 발령!!
  • 藝鄕진도신문
  • 승인 2022.09.02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등산객 및 성묘ㆍ벌초 작업 중 벌 쏘임 예방 및 대처 방법-

 

진도소방서(서장 김광선)는 이달 18일까지 추석 벌초ㆍ성묘와 가을철 산행으로 벌 쏘임 사고가 급증하여 「벌 쏘임 사고 경보 발령」한다고 밝혔다.

최근 3년간 벌 쏘임으로 사망한 27명 중 15명(56%)이 산에서 발생하고

벌초·등산으로 11명 (41%)이 발생하였으며, 8월·9월에 15명(56%)이

발생해 추석 전 후 한 달 간 벌 쏘임 사고가 집중적으로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벌 쏘임 예방법으로는 벌을 자극하는 향수 자제와 검고 어두운색 계열의 옷보다는 흰색계열의 옷 착용, 소매가 긴 옷을 입어 팔ㆍ다리 노출을 최소화하여 벌집 발견 시 자체를 낮춰 천천히 다른 장소로 20m이상 피해야 한다.

만약 벌 쏘였다면 카드 등으로 긁어 신속히 벌침을 제거하고 깨끗한 물로 씻은 후 얼음주머니 등으로 찜질하고 증상으로는 속이 메스껍고 울럼거림, 구토, 설사, 어지러움, 전신 두드러기, 쏘인 부분이 심하게 부어오르면서 호흡곤란 등 과민성 쇼크가 발생 할 수 있으니 최대한 신속히 119신고 후 병원치료를 받아야 한다.

진도소방서 대응구조과장(김평종)는 “최근 벌 활동이 왕성한 만큼 벌 쏘임 사고에 각별한 주의하고 벌 쏘임 대처방법을 익혀 안전한 야회활동이 되도록 당부 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