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08 17:18 (목)
임농 하철경 화백 고희전
임농 하철경 화백 고희전
  • 藝鄕진도신문
  • 승인 2022.09.28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농 하철경

“예술가가 대상의 집착에서 자유로운 표현으로 치환시키면 애착이 사랑으로 변하면서, 자유로운 마음의 표현으로 승화된다.

예술품이 예술가와 감상자를 연결하는 감정의 승화라는 놀라운 기재는 예술이 인류문명과 함께 강력한 이유다.”

                                                           2022. 10. 19~ 10. 25.

                                              한국미술관 Ⅰ 서울시 종로구 인사동길 12 대일빌딩 3층

                                                     Tel: 02-720- 1161

                                             주최·주관: (주)모링아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