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1-27 13:02 (금)
대한민국 농업대상 최우수상에 진도군 선정
대한민국 농업대상 최우수상에 진도군 선정
  • 藝鄕진도신문
  • 승인 2022.10.28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순환농업 등 적극 공약 실행 지방 농정 발전에 기여

전남 진도군이 26일 진도군 공설운동장 일원에서 열린 2022년 대한민국 농업대상 시상식에서 ‘대상'을 받는다,

이번 시상식은 (사)한국농촌지도자중앙연합회와 ㈜농업인신문이 공동으로 주최한 대한민국 농업대상으로 농업과 농촌의 발전, 농업인의 권익 보호를 위해 묵묵히 기여하는 각계각층 기관·자치단체의 업적을 객관적으로 평가해 시상한다.

진도군은 ▲농·수산 분야 예산 30% 이상 확대 편성 ▲기후변화대응 농·수산 행정 추진 강화 ▲농·수 특산품 브랜드화 추진 ▲농·수산 분야 조직 확대 등을 추진해 왔다.

또한 ▲농·수산인 기본수당(소득) 지급 추진 ▲벼·보리 수매장려금 지급 ▲생명 농업 기반 구축 ▲다목적 비닐하우스 지원사업 등 다양한 공약 실행을 위해 노력하는 등 지방 농정 발전에 기여한 점이 높이 평가받았다.

스마트팜, 스마트농업이란 말이 나온 지 얼마 되지 않은 것 같은데, 벌써 ‘인공지능스마트농업’이라는 신조어도 생겨났다. 지난해 농촌진흥청에서는 데이터 기반 디지털 농업으로 지속 가능한 농업구현을 위해 ‘디지털 농업촉진 기본 계획’도 발표했다. 이런 걸 스마트농업이라고 할 때, 여기에 인공지능(AI)를 활용한 게 바로 인공지능 스마트농업이다.

 앞으로 AI가 이미지를 인식하는 능력을 발휘해 농작물 수확도 하고 가축의 건강상태를 확인할 수도 있고, 농업생산량 예측이나 농식품 유통 소비 전반을 아우를 수도 있다.

우리나라 많은 농기계 기업과 스타트업들은 기존 농기계를 업그레이드 시키는 작업과 동시에 농업용 로봇 개발, 인공지능 활용에 초점을 맞추고 세계적인 흐름에 발맞추고 있다

 농촌현장 방문에 새로운 선순환 농업 도입, 미래가 있는 농업 추진

김희수 군수는 "이번 수상은 지역 농업과 농촌 발전을 위해 더 열심히 일하라는 의미이다"며 "다 함께 잘사는 행복한 농어촌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제75주년 한국농촌지도자전국대회는 진도군에서 전국의 농촌 지도자 회원 1만5000여 명이 참석해 지난 10월 25일부터 27일까지 3일간 진도공설운동장 일원에서 개최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