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1-30 16:22 (수)
“진도 씻김굿으로 이태원 참사 희생자들을 추모합니다”
“진도 씻김굿으로 이태원 참사 희생자들을 추모합니다”
  • 藝鄕진도신문
  • 승인 2022.11.02 1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월) 저녁 6시 진도향토문화회관 광장에서 추모 씻김굿 개최

 

청소년가요제, 군민 노래자랑, 축하의 밤 등 4개 행사 전면 취소

진도군이 진도군민의 날 축하 공연 등을 취소하고 이태원 참사 희생자들을 추모하기 위해 진도 씻김굿을 오는 31일(월) 저녁 6시부터 개최한다.

군은 오는 11월 1일(화) 진도군민의 날을 앞두고 진도 출신 가수 송가인씨 등 국내 유명 가수들이 출연하는 군민의 날 축하 공연을 31일(월) 개최할 예정이었다.

이태원 참사 발생 이후 주말인 지난 30일(일) 김희수 진도군수 주재로 긴급 간부 회의를 개최하고 예정된 축하 공연을 전면 최소했다.

특히 오는 31일(월) 저녁 6시부터 10시까지 진도향토문화회관 광장에서 사망자들의 넋을 위로하고 부상자들의 빠른 쾌유를 비는 위한 진도 씻김굿 등 추모제로 변경했다.

진도 씻김굿은 故 노무현 대통령 서거와 세월호 참사 당시 희생자들의 넋을 위로하고 극락왕생을 기원하기 위해 추모 공연을 개최한 바 있다.

김희수 진도군수는 “이번 참사로 목숨을 잃은 사망자, 고통·상심을 겪고 계실 가족, 부상자분들께 깊은 애도를 전한다”며 “국가 중요무형문화재로 지정된 진도 씻김굿으로 희생자 추모와 부상자들의 빠른 회복을 위해 진도군민들의 마음을 담아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정부는 이태원 참사가 수습될 때까지 30일부터 11월 5일(토) 24시까지 국가 애도 기간으로 정했다. 진도군도 11월 초순에 개최 예정이던 축제도 애도 분위기에 맞춰 취소했다.

진도군은 당초 예정된 청소년가요제, 진도군민노래자랑, 전남트로트남행열차, 진도군민 축하의 밤 행사 등 4개 행사를 전면 취소했다.

또 진도군은 진도향토문화회관 등 행사장 인근에 희생자들의 명복을 비는 합동 분향소를 설치·운영한다.

김희수 진도군수는 “앞으로 개최되는 축제 등 행사에서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 요원의 증원 배치와 사전 안전 점검 등을 철저히 점검하라”고 지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