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3 17:58 (화)
전남도, ‘농업인 월급제’ 신청하세요 【농업정책과】 286-6220
전남도, ‘농업인 월급제’ 신청하세요 【농업정책과】 286-6220
  • 藝鄕진도신문
  • 승인 2021.02.07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농협서 접수…월 최대 250만원 지급-

 

전라남도는 ‘2021년 농업인 월급제 지원사업’ 시행을 위한 대상자 모집에 나섰다.

농업인 월급제는 농산물 출하기에 집중된 농업인의 수입을 연중 고르게 분산해 농가들이 자금운영의 여유를 가질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제도다. 민선 7기 김영록 전라남도지사의 공약사업으로 지난 2019년부터 전라남도 자체 특수시책으로 추진 중이다.

올해 사업 신청기간은 오는 6월말까지로, 도내 주소를 두고 농업경영체를 등록한 농가 중 벼·사과·마늘 등 일정규모 이상의 농작물을 지역농협과 계약재배 중인 경우 신청이 가능하다.

전라남도는 농업인 월급제 활성화를 위해 올해부터 월 최대 지급액을 당초 200만 원에서 250만 원으로 올려 농가경영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했다.

사업시행 후 지난해까지 도내 총 7천 334개 농가가 사업에 참여해 약 15억 원의 이자지원 혜택을 받았다.

대상자로 선정되면 농협 수매대금의 60%를 매월 최대 250만원까지 선 지급하고, 전라남도와 시군이 선 지급에 따른 이자를 보전해 준다.

자세한 사항은 시군 농정부서 또는 전라남도 농업정책과(061-286-6223)로 문의하면 된다.

손명도 전라남도 농업정책과장은 “농가들은 가을철 수확기를 제외하면 연중 자금난에 시달린다”며 “안정적인 자금운영이 필요한 농가는 농업인 월급제를 활용해 영농활동에 도움을 받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전라남도는 여러 농가가 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제도를 꾸준히 개선해오고 있다. 지난해부터 신청 기준면적을 벼 4천 100㎡에서 3천 500㎡로 낮췄고, 지급 최소금액도 30만원에서 20만원으로 하향했다. 또한 지급시기도 매월 지급하는 방식에서 격월과 분기를 추가해 농가희망에 따라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