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3 17:58 (화)
김영록 지사, 집수리 봉사로 온정 나눠 【사회복지과】 286-5740
김영록 지사, 집수리 봉사로 온정 나눠 【사회복지과】 286-5740
  • 藝鄕진도신문
  • 승인 2021.03.26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순천서 ‘우리동네 복지기동대’ 일일대원 활동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26일 순천 별량면 용안마을을 찾아 사회취약계층 불편 해소를 위해 운영하는 ‘우리동네 복지기동대’ 일일 대원으로서 봉사활동을 펼쳤다.

김 지사는 복지기동대원, 소방서, 자원봉사센터, 푸드뱅크 등 협력기관과 함께 주민 생활 여건 개선에 힘을 보탰다. 도움이 필요한 가정을 돌아다니며 보일러 수리, 소방 안전점검, 이불 빨래, 집 안 청소, 식료품 배부 등 모든 작업 활동에 참여했다.

이불빨래 서비스 중 다리가 편찮은 할머니 댁까지 직접 이불을 지고 경사진 길을 오르며 구슬땀을 흘렸다. 봉사활동 후에는 마을 평상에서 주민, 기동대원, 협력기관 직원 등과 함께 정담을 나누며 코로나19로 지친 주민들을 격려했다.

마을 이장은 “도정의 많은 일을 챙기느라 바쁠텐데 직접 집수리 작업까지 나서줘 평생 잊지 못하겠다”며 “코로나19로 힘든 이웃들이 너무도 많으므로, 어려운 도민을 위해 더욱 힘쓰면서 지사님 건강도 잘 챙기길 바란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김 지사는 “비록 코로나19로 많은 현장을 살피지 못하는 어려움이 있지만 항상 어려운 문제일수록 현장에서 답을 찾으려 노력하고 있다”며 “우리동네 복지기동대는 전남 대표 복지정책으로, 도민 기대에 부응해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을 보살피기 위해 올해 서비스 대상과 사업비를 대폭 확대해 전남행복시대를 앞당길 복동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 지사 공약사업인 ‘우리동네 복지기동대’는 지난 2년 동안 사회취약계층의 소규모 생활불편 개선지원(100만 원 이내), 위기가구 긴급 생활안정지원(50만 원)으로 7천141가구에 23억 1천800만 원을 직접 지원했다. 또 민간자원 연계를 통해 8천406가구에 15억 8천만 원을 추가 지원했다.

앞으로 우리동네 복지기동대 창립 2주년을 맞아 297개 읍면동 복지기동대와 협력기관이 동시에 현장에서 봉사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우리동네 복지기동대의 도움을 바라는 서비스 대상자는 주소지 관할 읍면동사무소 또는 이통반장에게 신청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