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17 14:56 (금)
쉬미항 다도해 관광 유람선 8월에 뜬다
쉬미항 다도해 관광 유람선 8월에 뜬다
  • 藝鄕진도신문
  • 승인 2021.06.18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도군이 민자 유치 사업으로 진행하는 관광유람선 아일랜드 제이호가 오는 8월 취항한다고 15일 밝혔다.
  취항 앞두고 관광객 안전·편의 시설 등 확인
 진도읍 쉬미항에서 가사 5 군도를 운항하는 관광유람선 취항을 앞두고 이동진 진도군수가 공무원들과 현장 점검을 실행했다. 이날 관광유람선 아일랜드 제이호 취항과 관련 ▲도로 안내표지판 신규 설치상황 ▲도로포장 상태 ▲가로수 정비 ▲안전 난간·부잔교 등을 확인했다.

 ▲진도군 관광유람선 취항 준비 점검 실시ⓒ진도군청
 또 ▲커뮤니티센터와 로컬 씨푸드마켓 건립 ▲공동주차장 조성 ▲진입로 개선 등 쉬미항 권역 거점개발사업 추진상황도 함께 점검했다. 이동진 진도군수는 현장 점검을 통해 유람선 이용객들의 안전·편의를 우선적으로 고려하고  쉬미항 주변에 적재된 어구와 해양쓰레기 등도 신속히 수거 처리하도록 지시했다. 35t 규모의 이 유람선은 정원 75명이다.

 관광유람선 운행코스는 지력산 특별한 기운이 생동하는 지력산의 동백사 전설과 깊은 사연을 갖고 있다. 광대도(사자섬. 섬주인 김정숙씨), ‘구멍 섬’으로 불리는 혈도, 양덕도(발가락 섬), 주지도(손가락 섬), 해식동굴과 천년불탑이 있는 불도와 한반도에서 가장 아름다운 낙조로 유명한, 가사도 앞 세방낙조 앞 해상을 둘러 쉬미항으로 귀항한다. 

 

 한편 이동진 진도군수는 “다도해의 수려한 경관과 세방낙조를 전망할 수 있는 쉬미항~가사 5군도 관광유람선 취항을 시작으로 진도~제주 간 쾌속 카페리 취항 등 진도군 해양관광이 본격화되고 있다”며 “유람선 취항을 앞두고 분야별 사전준비를 통해 관광객 불편이 없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박남인. 조순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