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0 16:11 (수)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성공개최 준비 박차 - 9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성공개최 준비 박차 - 9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 藝鄕진도신문
  • 승인 2023.05.25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차 준비상황 보고회서 구성·연출 등 분야별 실행방안 논의-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사무국은 23일 도청 정약용실에서 ‘2023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성공 개최를 위한 제1차 준비상황 보고회를 열어 전시, 프로그램 운영 등 분야별 추진상황을 점검했다.

 문금주 전남도 행정부지사가 주재한 이날 보고회에는 수묵비엔날레 관련 부서 관계자 15명이 참석했다. 보고회에선 총괄 기획자인 이건수 총감독의 세부 실행계획 보고를 시작으로 전시관 구성 및 연출, 공식행사, 홍보 마케팅, 행사 운영 등 분야별 준비와 실행방안을 논의했다.

 수묵비엔날레사무국은 보고회에서 제시된 미진한 부분은 남은 기간 조속히 보완하고 해결책을 마련하는 등 성공적 행사 개최를 위해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2023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는 ‘세계인이 찾아오는 미술한류의 중심지’를 목표로 10개국 160여 작가가 참여하는 수준 높은 전시와 대학·어린이 수묵제, 작가와의 대화 등 모든 국민이 즐길 수 있는 대중적이며 차별화된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더욱 풍성한 수묵의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관람객 40만 명을 목표로 지난 1일부터 입장권 사전 판매를 시작하는 등 본격적인 마케팅에 돌입했으며 20일 수묵비엔날레 성공 기원 사전분위기 고조 행사를 서울에서 개최하는 등 사전 홍보에도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문금주 부지사는 “코로나 이후 개최하는 첫 수묵비엔날레로 많은 관람객을 찾아오게 하는 것이 성공 개최의 관건”이라며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대중의 관심과 참여를 유도하고 철저한 준비로 행사가 성공적으로 개최되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올해 세 번째를 맞는 2023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는 ‘물드는 산, 멈춰선 물- 숭고한 조화 속에서’를 주제로 오는 9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두 달 동안 목포문화예술회관과 진도 운림산방 일원에서 펼쳐진다.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사무국장 박근식 280-5860, 기획부장 박정희 280-5861】

입장권 사전구매는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누리집, 티켓링크, 네이버를 통해 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