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0 16:11 (수)
“맥류 생육재생기 웃거름 주세요!”
“맥류 생육재생기 웃거름 주세요!”
  • 藝鄕진도신문
  • 승인 2024.02.16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맥류 습해 예방과 포장 관리 철저 당부

 

진도군이 고품질 맥류 생산 관리에 필요한 맥류 습해 예방을 위해 철저한 포장 관리 당부에 나섰다.

 맥류 생육재생기는 겨우내 안전한 월동을 위해 생장을 일시적으로 멈췄다가 이른 기온이 상승하면 생육을 다시 시작해 양분 이동이 시작되는 시기로 속잎이 1cm 이상 자라거나 새 뿌리가 2mm 정도 보이는 때이다.

 

군은 이 시기를 2월 상순으로 보고 10일 이내 웃거름 주기와 최근 잦은 강우로 인한 맥류 습해 예방을 위해 포장 관리를 철저히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생육재생기에 접어들면 맥류 생육에 많은 양분이 필요해 10일 이내 웃거름을 10a당 요소 10~12kg를 시용하고 생육상태에 따라 2회로 나눠 줄 수 있다.

 특히 사질토이거나 작황이 극히 불량한 포장은 20일 간격으로 요소 5~6kg을 나눠줘야 뿌리 생장 촉진과 충분한 줄기수 확보로 이삭의 알 수가 많아지고 등숙률을 높여 수량과 품질이 향상된다.

 단, 비료 과다 사용은 쓰러짐과 병충해에 취약해져 생육을 저해할 수 있으므로 적정량을 사용해야 한다.

 또한 최근 잦은 강우로 논에 물이 고인 포장이 많아 뿌리의 산소부족에 따른 양분과 수분 흡수가 억제돼 맥류 습해가 발생할 수 있다.

 그런 상황이 발생하면 배수로 정비를 통해 빠르게 물을 빼야 하고 황화현상 등의 피해 발생 시에는 요소 2% 희석액(요소 400g/물 20ℓ)을 10a당 100ℓ씩, 2~3회 살포해야 한다.

 맥류 봄파종 적기는 2월 중하순으로 최소 3월 상순까지는 완료해야 하고 남부지역은 2월 상순도 가능하지만 맥류는 습해에 취약해 토양상태를 잘 고려해야 한다.

 파종량은 10a당 20~25kg를 파종해야 수량 확보에 유리하고 비료사용량은 질소 9.5kg/인산 7.5kg/칼리 4.0kg를 전량 밑거름으로 뿌려야 한다.

 봄파종 후 수확 시기는 6월 20일 전후이므로 후작물과의 작부체계를 잘 고려해야 한다.

 진도군 관계자는 “고품질 맥류 생산을 위해서는 생육재생기 이후 적기 관리가 중요하다”며 “웃거름 적기 시용과 습해 피해 예방을 위해 적극 홍보와 현장 기술지원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