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27 15:56 (수)
8년째 군민한글학교·성인문해교육 운영
8년째 군민한글학교·성인문해교육 운영
  • 藝鄕진도신문
  • 승인 2019.11.11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원봉사자 90명 강사 위촉, 어르신 눈높이에 맞는 교육 실시

 

진도군이 배움의 기회를 놓친 어르신들을 위한 군민한글학교를 올해로 8년째 운영하고 있다.

1일 진도군에 따르면 진도군청 대회실에서 어르신 학생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군민한글학교에서 갈고 닦은 기량을 바탕으로 제8회 군민한글학교 백일장 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열린 군민한글학교 백일장대회는 어르신 학생들이 그동안 배움의 열정을 글로 표현하고 공감하는 문화의 장이 되었다.

‘추억’을 주제로 어르신 학생 500여명이 참석해 백일장의 열기가 붉게 물들어 가는 단풍처럼 아름다웠다.

군민한글학교는 어려운 가정형편 등으로 배움의 기회를 놓쳐 평생을 까막 눈으로 살아온 어르신들을 위해 읍면 620여명의 어르신들이 학생으로 참여해 지난 3월부터 오는 12월말까지 운영되고 있다

 

특히 작년부터는 성인문해교육을 9개소 10개반 130여명이 실시하여 3년이 지나면 초등 학력이 인정된다.

이동진 진도군수는 “과거 시대적, 경제적 어려움으로 배우지 못한 한을 풀 수 있는 학습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군민한글학교를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있다”며 “어르신들이 공부하는데 불편이 없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며, 그동안 수상한 백일장 수상 작품을 책자로 발간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